‘아디다스’ 프레데터20 뮤테이터

스타일 & 트렌드
▶ 모바일 홈 화면에 바로가기 추가하기

‘아디다스’ 프레데터20 뮤테이터

강산들 기자 0 2020.01.29

 

아디다스가 새로운 소재로 완성된 프레데터20 뮤테이터를 공개했다.

 

프레데터 20 뮤테이터는 그립감을 최고치로 향상시켜 볼터치는 물론 볼컨트롤을 최고의 수준으로 끌어올려 주는 신 기술력의 레이어, 데몬스킨을 적용했다.

 

데몬스킨은 아디다스 축구에서 선보인 새로운 기술력으로 축구화 어퍼 위로 마치 오돌토돌한 고무 돌기가 올라온 듯한 느낌을 준다. 수년간의 리서치와 테스트를 거치면서 쌓아온 데이터를 바탕으로 컴퓨터 알고리즘을 통해 개발됐다.

 

데몬스킨의 총 406개의 고무 돌기는 축구화가 공과 접촉할 때 가장 중요한 포인트인 신발의 앞부분과 옆 부분을 모두 감싸고 있다. 선수들은 데몬스킨 406개의 돌기가 제공하는 그립감을 통해 터치감은 물론 스핀을 극대화 할 수 있으며 끈을 없앤 디자인을 통해 볼 컨트롤 또한 최상의 컨디션으로 경험할 수 있다.

 

   

 

프레데터 20 뮤테이터는 디자인 과정에서 자연 생태계에서 가장 위험한 생물체들에서 영감을 얻어 만들어졌다. 더욱 강력하고 다이나믹한 느낌을 주고 축구화를 착용할 선수들이 상대 선수 보다 강하다는 자신감을 얻을 수 있도록 상징성을 부여했다.

 

컨트롤 존을 향상시키는 새로운 아웃솔은 물론 나일론 제조에 많이 사용되는 폴리마이드가 주입된 레이어가 적용되어 높은 수준의 퍼포먼스와 함께 움직임을 안정적으로 잡아준다. 또 투 플레이트 스터드는 더욱 가벼운 무게가 특징이며 360도 디자인을 가능케 해 어퍼의 소재가 발 밑에도 적용될 수 있도록 해준다.

 

데이비드 베컴, 지네딘 지단, 스티븐 제라드와 같은 레전드 선수들과 함께 축구 역사를 새롭게 써 온 프레데터는 현재 전세계 최고의 리그에서 활약을 펼치고 있는 폴 포그바(맨체스터 유나이티드 FC), 델레 알리(토트넘 홋스퍼FC), 베키 사우어브룬(유타 로얄스 FC/ 미국 여자 축구대표팀 주장), 마르크 안드레 테르 슈티겐(FC바로셀로나) 등 최고의 선수들과 함께 새로운 역사를 쓰게 된다.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KakaoTalk NaverBand

Comments